(AFVCLUB) M5A1 STUART
lalaladay
2009-03-06, HIT: 2628, 초보초보, 윤주황외 40명의 회원님이 이 작품을 좋아합니다.
첫 아크릴 도색작품입니다.
딸내미가 생기고 에나멜 냄새가 조심스러워서 오년넘게 접었던 프라모델을 다시 시작하던 참에 모델마스터 아크릴을 사용해보았습니다.
에어브러쉬가 잘 막히긴 해도 붓질도 잘되고 무광효과도 뛰어나서 만족스럽더군요.

도료냄새때문에 식구들 잠들때까지 기다렸다가 도색하기도 지겹고 추운겨울에 떨어가면서 환기하기도 싫습니다. 이젠 도색하면서 냄새때문에 식구들 눈치 안봐도 되겠습니다.
이 작품을 추천하기
이 작품이 마음에 든다면 추천 버튼을 눌러주세요. 제작자에게 많은 격려가 됩니다
키트 달랑 하나라 아무 악세서리도 없더군요. 그흔한 연료통이나 탄약통도 없고 해서 열심히 색칠만 했습니다.

키트하나사서 바로 완성하고 나니 사재기물량이 다시 제로입니다. 밀린숙제 없는 것 같이 아주 홀가분합니다.
집근처에 있는 하비라비라는 리테일에 가서 아크릴 여섯가지와 용제만 사와서 도색했습니다. 독일전차를 칠하려면 몇개 더 구입해야 하니 한동안 미군전차만 조립해야겠군요. 고환율로 아크릴 사기도 겁납니다. 해외에서 조립하기도 쉽지 않습니다.
딸내미랑 놀아주고 남는시간에 작업하다보니 곳곳에 분실된 부속들이 눈에 띄는군요.
원래 이차대전 프롭기만 하다가 보관도 어렵고해서 이 키트를 구입했습니다. 키트가 날로 좋아지는 느낌입니다.
완성후 화장실에서 붓닦고 용제접시닦고 해보니 아크릴을 좋아하게 되었습니다.
마루에서 식구들과 티비보면서 붓칠하니 좋더군요.

이 작품을 추천하기
이 작품이 마음에 든다면 추천 버튼을 눌러주세요. 제작자에게 많은 격려가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