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ubelwagen
나윤식
2004-04-20, HIT: 6995, 올드스쿨티, Waffenamt외 9명의 회원님이 이 작품을 좋아합니다.
ESCI 1/9 퀴벨바겐 드디어 완성했습니다...오래된 키트 답지않게 부품이 깔끔한 편 입니다. 전장 45cm의 대물! 입니다. 대물의 대미...역시 불이 반짝**
이 작품을 추천하기
이 작품이 마음에 든다면 추천 버튼을 눌러주세요. 제작자에게 많은 격려가 됩니다
캔버스 탑을 접고...
전륜 서스펜션의 클로즈 업 입니다. 물론 충실하게 작동합니다.
도어의 마킹은 데칼이 있지만 레터링으로 다시 표현 했습니다.
다른 쪽...
윈드실드를 접고...
...
캔버스 탑은 키트의 것이 결정적으로 작게 그려져 있고 천도 부실하여 완전 자작한 것입니다.
생각대로 '팽팽한'프로포션은 잘 안 나오네요.
탑의 후부 고정 부품도 키트의 것은 완전 엉터리고 실물 방식대로 다시 만들어 주었습니다.
운전석 입니다. 시트는 또 미싱을 돌렸는데...깔끔치는 못하네요^^
연료 주입구도 개폐식으로, 내부의 연료탱크와 파이프로 연결되어 있습니다.연결끈은 실물가죽입니다. 아! 그리고 이 부분에 스위치가 있습니다...바로 예비타이어! 오른쪽으로 돌리면 점등,왼쪽은 시동^^재밌겠지요?
캔버스 탑을 자작하며 프레임도 완전 자작으로 새로 만들었습니다. 금속판과 알루미늄 봉으로 된, 전 금속제...역시 깔끔하게 접히게 됩니다.
후부 고정구의 디테일 입니다. 스트랩은 역시 실물가죽.
라이플 랙의 자작입니다. 금속판과 황동철사,가죽제 입니다.
사이드 미러는 역시 금속판으로,거울처럼 반짝이는 재질입니다.가장 맘에드는 부분 중의 하나입니다.
단순한 계기판에 단순한 연두색 불...예쁘지요?
테일라이트 입니다.
시트는 모두 스프링을 감아 쿠션을 만들어 주었습니다.
시트쿠션의 미싱질...
이 작품을 추천하기
이 작품이 마음에 든다면 추천 버튼을 눌러주세요. 제작자에게 많은 격려가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