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4 Jaguar XJ220
KUMAKUMA
2020-05-12, HIT: 1450, 백승동, 이상원외 42명의 회원님이 이 작품을 좋아합니다.
안녕하세요.
1/24 Tamiya의 jaguar XJ220 키트 입니다.
90년대 후반, 2000년대 초의 타미야 카탈로그를 보신분이라면 한번즈음은 본 키트 라고 생각됩니다.


20년전에 처음 만든 자동차 키트였는데, 당시에는 붓으로 덕지덕지 발라서 완성했었고, 언젠가 멋지게 만들어봐야지 하고 2012년에 키트를 구해서 이제서야 완성해봤습니다.
별다른 디테일 없이 추억을 떠올리며 스트레이트로 만들어보았습니다
이 작품을 추천하기
이 작품이 마음에 든다면 추천 버튼을 눌러주세요. 제작자에게 많은 격려가 됩니다
기억으는 2012년도에 재판되었을때 구입했습니다.
이당시에 키트들은 조립성도 별로이고, 여러가지로 손이 많이 가다보니 신중하게 만들지 않으면 망칠 것 같아서 조심스럽게 스탭바이 스탭으로 진행했습니다.
크랜베리 펄 컬러를 사용해서 도색한 광택작업중인 바디.
사포작업후에 광택작업이 끝난 바디입니다.

일반 락카 클리어코팅으로 몇주간 건조및 건조기로 도색 이 끝날때마다 평균 4시간씩 강제건조를 해서 개인적으로는 100%건조시켜서 작업했다고 생각합니다.
완성된 XJ22입니다.

뒤쪽 휠하우스는 스트레이트로 만들면 휠이 더 안쪽으로 들어가있기때문에 플라판을 덧대어서 약 0.5MM밖으로 튀어나오게 해서 휀더와 간당간당하게 닿게 만들었습니다.
이 키트는 측면이 분할되어있다보니 잘 만들기 위해서는 측면을 퍼티작업 필수입니다.

모든 -부분은 패널라이너를 이용해서 깊게 파주어서,
도색으로 인한 몰드사라짐을 방지하려고 노력했습니다.
바디에 사포작업으로 인한 상처등은 없습니다.

상당히 신중을 기하여 광택작업을 하여서 오랜만에 아주 마음에 드는 거울같은 반사면을 만들 수 있어서 기분이 좋았습니다.
뒤쪽에 Jaguar 앰플럼은 키트에 포함되어있는 메탈트랜스퍼 입니다.
머플러안쪽은 가공을 해서, 팁을 얇게 가공하여서 실차느낌을 주었으며, 머플러팁이 내려와있는 것 처럼 보이는데 계속 자세를 잡다보니 저 위치가 베스트라서 어쩔 수 없이 저렇게 셋팅이 되었습니다.
측면에 방향지시등이나 키구멍, 안테나 구멍등 디테일을 살려주었습니다.
시간 참 빨리 갑니다. 20년전에 만들었을때는 왜 붓으로 떡칠밖에 못했는지 .

저의 추억이자, 애증의 sj220이였습니다.
이 작품을 추천하기
이 작품이 마음에 든다면 추천 버튼을 눌러주세요. 제작자에게 많은 격려가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