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 나의 여신님 Belldandy June Bride Version
곰나으리
2023-02-11, HIT: 2411, 보헤미안, 굴탄외 54명의 회원님이 이 작품을 좋아합니다.
'베르단디 6월의 신부 버전'을 작업해 봤습니다.

뭘 많이 한 것 같은데 웨딩드레스에 다 가려져서 티도 잘 안 나네요 ^^;
이 작품을 추천하기
이 작품이 마음에 든다면 추천 버튼을 눌러주세요. 제작자에게 많은 격려가 됩니다
박스는 이렇습니다.
100개 한정 59600엔
1/4 스케일의 티아라와 귀걸이, 목걸이가 들어있는 19800엔짜리 액세서리
보증서도 있습니다.

1998년! 25년 전 제품이네요 ㄷㄷㄷ
반짝반짝합니다.
속눈썹 끝이 다 부러져있어서 순접으로 살 붙여 다듬어줍니다.
웨딩 드레스와 액세서리들은 완제품이 들어있지만

바디는 다듬어져 있지 않은 레진 부품들이 들어있습니다.

굳이 다듬지 않아도 옷에 가려서 대부분 드러나지 않지만 머리카락과 얼굴, 어깨 위쪽으로는 반드시 다듬어줘야 합니다

abs 관절과 폴리캡 부품도 포함돼 있어서 구멍 뚫고 다듬어서 관절 작업도 해줘야 합니다.
눈 뜬 얼굴과 감은 얼굴 중에 하나를 선택해서 접착하도록 돼있지만 자석을 삽입해서 교체가 가능하도록 해줬습니다.
머리카락을 칠해줍니다.
눈도 그려줍니다.
반지와 손톱도 칠하고
웨딩 드레스에 가려 보이지는 않지만 구두도 도색해 줍니다.
티아라 위치 잡고 하다가 머리 도색이 다 까져서 나중에 다시 칠해줬습니다.

티아라는 별도의 장치(?) 없이 머리카락 위에 그냥 얹어놔야 합니다.
25년 동안 비닐에 쌓여 박스에 눌려있던 웨딩드레스
부케를 손으로 잡을 수 없으니 달려있는 끈을 손목에 묶어서 고정합니다.
머리카락을 분리해서 눈을 감은 얼굴로도 교체 가능합니다.
개인적으로는 눈 감은 얼굴이 더 맘에 듭니다.
반짝반짝 보석들
25년의 세월을 잘 버텨줬네요 ^^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https://blog.naver.com/gonali/223009840266
이 작품을 추천하기
이 작품이 마음에 든다면 추천 버튼을 눌러주세요. 제작자에게 많은 격려가 됩니다